What I Learned from People 어쩌면 해피엔딩


SCROLL DOWN

What I Learned from People 어쩌면 해피엔딩


What I Learned from People 어쩌면 해피엔딩

lyrics by Hue Park
music by Will Aronson
book by Will Aronson & Hue Park

What I Learned From People is a romantic comedy set in late-21st century Seoul, Korea. Looking past our era of technology-driven isolation, the musical imagines a magical and bittersweet reawakening to the things that make us human. 

The show was written in both Korean and English-language versions. The Korean-language version (어쩌면 해피엔딩) opened on December 20, 2016 at DaeMyung Culture Factory in Seoul, under the direction of Kim Dong-Yun; the English-language version was awarded the 2017 Richard Rodgers Production Award.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은 가까운 미래에 인간을 보조하는 목적으로 개발된, 인간과 구분이 어려울 정도로 발달한 로봇인 '헬퍼봇'들을 주인공으로 한다. 이제는 신형 모델들에게 밀리는 구식이 되어 주인에게 버려진 채 홀로 살아가는 '헬퍼봇'들을 통해, 기계와 기술에 극도로 의존하는 시대에 인간의 본질을 이루는 감정과 그것의 가치가 무엇인지 되새겨보는 이야기이다. 

우란문화재단의 지원으로 2016년 트라이아웃(시범공연)을 거처 2017년 12월 20일, 대학로 DCF 대명문화공장 2관에서 초연 정식 개막을 했으며, 이 공연의 영어 버전인 What I Learned from People은 뉴욕에서 리딩을 거치며 현재 개발 중이다. 또한 영어 버전은 1978년에 설립 되어 매년 뉴욕에서 열리는 리차드 로저스 어워즈의 2017년 유일한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The Bodyguard: The Musical


The Bodyguard: The Musical


The Bodyguard: The Musical

screenplay by Lawrence Kasdan
book by Alexander Dinelaris
Korean translation and lyrics by Hue Park

Based on the 1992 film, The Bodyguard was originally produced in London’s West End in 2012. The Korean production opened in December 2016 at the 1,100-seat LG Art Center in Seoul. Hue translated the book and wrote Korean lyrics for Whitney Houston’s classic songs, including Queen of the Night, Run to You, and I Wanna Dance with Somebody.

1992년 영화 '보디가드'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 보디가드는, 런던의 웨스트엔드에서 2012년 초연을 시작으로 미국, 독일, 호주 등지에서 공연하고 있다. 2016년 12월에 서울 LG 아트센터에서 개막한 한국 프로덕션을 위해 대본을 번역하고, 공연에 삽입된 휘트니 휴스턴의 널리 알려진 명곡들의 한국어 가사를 썼다. 

Photo: CJ E&M

Bungee Jump 번지점프를 하다


Bungee Jump 번지점프를 하다


Bungee Jump 번지점프를 하다

lyrics by Hue Park
music by Will Aronson
book by Moon-Won Lee, Hue Park and Will Aronson

Bungee Jump is an adaptation of the 2001 South Korean cult hit 번지점프를 하다. The story takes place in two time periods: In the summer of 1983, Inwoo and TaeHee meet and fall in love, but are separated by a tragic accident. 17 years later, Inwoo is a high school Korean teacher who begins to suspect that popular student HyunBin may somehow be connected to his ill-fated first love. The show opened on July 14th, 2012 at the 1000-seat Blue Square Theater in Seoul, and subsequently won Best Score at both of Korea's major awards events: the 18th annual 'Korea Musical Awards' at Seoul Olympic Park, and the 7th annual 'The Musical Awards,' at the National Theatre of Korea. A second production opened on September 27, 2013 at Yonkang Hall.

뮤지컬 번지점프를 하다는 2001년에 나온 동명의 원작 영화를 성공적으로 무대에 옮겨왔을 뿐만 아니라, 뮤지컬이라는 공연예술의 가치를 되새겨준 작품이라는 평을 받았다. 1983년 대학 새내기 인우와 태희가 만나 사랑에 빠지지만 비극적인 사고로 인해 이별하고, 17년이 지나 이제 고등학교 교사가 된 인우 앞에 나타난 제자 현빈은, 자꾸만 인우가 태희의 기억을 불러오게 한다. 이 공연은 2012년 7월 블루스퀘어 극장에서 초연한 후 제 18회 한국 뮤지컬 대상 최우수 음악상, 제 7회 더 뮤지컬 어워즈 최우수 작사작곡상을 수상했다. 2013년 9월,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재연이 막을 올렸다.

Original Cast Album can be purchased HERE

Vocal Selections can be purchased HERE

Carmen 카르멘


Carmen 카르멘


Carmen 카르멘

Korean translation & lyrics by Hue Park
music by Frank Wildhorn
book by Norman Allen
directed by Dongyeon Kim

Situated in a romanticized reimagining of a historical period, CARMEN is a daring adaptation of the original novel by P. Mérimée that incorporates flamenco, circus, acrobatics, aerial silks and other performative art forms. The stage is awash in bare jealousy and love-hatred, and those bold sentiments are dramatically carried by a Spanish-inspired score written by Frank Wildhorn, whose Broadway works such as JEKYLL & HYDE have enjoyed great popularity in South Korea. The Korean script and lyrics have been praised for encapsulating the raw passion of the original text in delicate language.

P. 메리메의 원작 소설을 배경으로 한 이야기를 다소 추상적이고 환상적인 시대배경 속에 과감하게 단순화하고 변형시켜, 플라멩코, 서커스, 매직, 아크로바틱, 공중 실크액트 등 다양한 볼거리와 퍼포먼스가 결합된 쇼 뮤지컬로 새롭게 꾸몄다. 스페인 특유의 정열적인 분위기를 배경으로 질투와 애증 등 원초적인 심리를, 지킬 앤 하이드 등으로 한국에서 사랑받는 브로드웨이 프랭크 와일드혼의 드라미틱한 음악으로 표현했다. 한글 대본과 가사는 원색적이면서도 세련된 언어로 풀어냈다는 평을 받았다.

Download Original Cast Album HERE 

Watch exeprts from the show HERE

I Hate Christmas


I Hate Christmas


The Schwartz Show: Christmas Radio for Omnibus Musical I Hate Christmas

lyrics by Hue Park
music by Justin Choi
book by Hue Park

Initially conceived as an informal theatrical experiment, I Hate Christmas was planned and produced by the creators themselves with support from Project Box SEEYA, aiming to break out of the commercial landscape of the musical industry. Even though such attempts are rarely made in Korean theater, the show went on to become the fastest-selling production in the theater's history. The piece tells three stories, each of which revolves around someone who is alone on Christmas in the cities of Seoul, New York, and London. The Schwartz Show: Christmas Radio (book and lyrics by Hue Park and music by Justin Choi), follows a man who has his heart broken on Christmas Eve, but finds solace through a serendipitous call with a radio DJ.

한국 뮤지컬씬에서 보기 힘든, 비형식적이고 실험적인 공연. 상업성의 굴레에서 벗어나 프로젝트박스 시야의 지원아래 창작진들이 직접 기획/제작한 공연으로 시작되었으나, 극장 역사상 빨리 매진된 성공적인 공연이 되었다. '크리스마스에 혼자인 사람들'이라는 주제하에 세 명의 창작자들이 서울, 뉴욕, 런던을 배경으로 한 세 가지 이야기를 엮었다. 박천휴 작/작사 (최종윤 작곡)의 The Schwartz Show: Christmas Radio는, 크리스마스 이브에 실연당한 한 남자가 라디오 프로그램의 DJ와 전화연결이 되면서 벌어지는 따뜻한 위로 같은 이야기이다. 

A behind-the-stage article on the piece by the magazine <The Musical>

It's Okay to Cry 울어도 괜찮아


It's Okay to Cry 울어도 괜찮아


울어도 괜찮아 It’s Okay to Cry

울어도 괜찮아 It’s Okay to Cry was the title track of Kpop singer Evan's 2008 album Pain Reliever. 
It was top-20 on the Kpop chart in spring 2008.

울어도 괜찮아 는 클릭비 출신 유호석의 솔로 2집 앨범 타이틀 곡으로, 이별한 친구를 위로하는 형식의 노랫말을 담았다.
2008년, 음악중심을 비롯한 공중파와 케이블 Kpop 챠트 20위권에 올랐다.

Watch the music video

Watch Evan performing 울어도 괜찮아 live on MBC Music Core 

Download 울어도 괜찮아 HERE

Purchase the album HERE